Who am I?

익명 2016-10-12 23:51:33   826   0

믿기지 않는다

벌써 3주가 지났다

친한 동생이 하늘나라로 갔다
2016년 9월 19일 밤 11시쯤

그 녀석이 운영하던 사이트도 호스팅 연장이 안되었는지 막혀 있다
아직도 그 녀석이 이 세상에 없다는게 믿겨 지지 않는다.
지지리 고생만 하다
갑자기 세상을 떠났다.

있을 때 한번이라도 더 보고
더 잘해줄걸...

미안하다
좋은 곳으로 잘 가라

Comments

Who am I?

Who am I?